패스트벤처스에서 만든 예비창업자를 위한 온라인 교육 프로그램 ‘텍스트북’을 신청해서 듣고 있다(보도자료). ‘페이 잇 포워드(Pay it Forward)’ 문화를 확산시키려 한다는 취지가 좋았다. 국내 창업자들의 생생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소중한 기회라 생각했다.

아래는 1주차 강의를 듣고 쓴 글이다.

텍스트북 1주차

스타트업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팀이다.

우선, 해결하고 싶은 문제가 있어야 한다. 다음으로는 스타트업을 하며 맞닥뜨리게 될 숱한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포기하지 않을 정도로 중요한, 가치 있는, 해결할 경우 임팩트가 큰 문제여야 한다. 생각해보면 그렇게 중요하고, 가치 있고, 해결할 경우 임팩트가 큰 문제를 해결하는 과정이 결코 쉬울리는 없다. 그렇기에 각오가 필요하고 준비가 필요하고 무엇보다 좋은 팀이 필요하다.

아이디어스 김동환 대표님이 2년 간 월급 못 받고 주말에 피자 시켜 먹고 싶어 고민하고 결혼식 가서 축의금 못 내고 밥만 얻어 먹고 왔었다고 하는 얘기가 인상적이었다. 자연히, ‘나는 그렇게 할 수 있을까.’를 되묻게 되었는데, 동시에,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그 문제 해결에 그 정도 가치가 있다는 확신 하에 시간과 에너지를 투입하며 “진흙탕을 뒹구는” 인생이 부러웠다.

가만히 기다려서는 그 문제를 만날 수도 해결할 수도 없다. 내 삶 속에서 그 문제를 적극적으로 발굴하려는 노력이 필요하다.

Posted by:박세희 (Park Sehee)

@pasehee

One thought on “스타트업이란 무엇이고 어떤 문제를 풀어야 하는가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