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변호사협회, 법률신문 주관 DevelHope Bus Tour “세계를 향해 새벽을 연다” 프로그램에 참가했다. 법률신문에 동행취재기가 올라왔다.

새벽 3시에 서울 지하철 2호선 서초역에서 출발하여 정동진 해돋이 공원에서 해돋이를 보고, 이동하는 버스 안에서 국제업무 전문 변호사 선배들과 멘토링 하는 일정이었다.

내가 앞으로 국제업무를 하게 될지는 모르지만, 사람의 일이란 누구도 단정할 수 없는 것이며, 한 분야에서 일가를 이룬 선배 법조인의 고견은 언제든 경청할 가치가 있다는 점, 새해맞이 해돋이를 할 수 있다는 점에 이끌려 행사 공고를 알게 되자마자 참가신청을 했다.

이진우 변호사(법무법인 세아), 김갑유 변호사(법무법인 태평양), 박은영 변호사(김앤장 법률사무소), 김세연 변호사(법무법인 율촌)께서 멘토 변호사로 참가하셨다. 멘티 대상은 청년 변호사, 사법연수원생, 법학전문대학원 재학생이었다.

해돋이를 보고 나서 정동진에 있는 썬 크루즈 리조트에서 아침식사를 했다. 이때 김갑유 변호사께서 하신 말씀이 잊혀지지 않는다. 무엇보다 좋아하고 즐길 수 있는 일에 대해 포기하지 말고 도전하라고 하셨다. 누구나 할 수 있는 당연한 말이라 생각할 수 있지만 선배 변호사의 입을 통해 들으니 감회가 남달랐다.

나는 법학전문대학원 공부와 생활을 즐기고 있다. 내가 철저히 이 생활에만 집중하고 있지 않은 점만 뺀다면, 나는 대체로 맞는 방향으로 가고 있다는 확신을 하게 됐다. 나는 학교나 교수에 대한 약간의 불만도 없이 진심으로 행복한 1년을 보냈다. 앞으로는 법학 공부에 더 깊이 빠질 일만 남았다.

버스에서 멘토링을 해주신 이진우 변호사, 박은영 변호사의 말씀에서도 배운 점이 많다. ‘외국어’에 대한 강조는 새해부터 아주 강력한 동기부여가 될 것 같다. 당장 다음 주부터 외국어학당 수업을 듣기로 마음 먹었다. 지금 당장 시작하지 않으면, 다시는 시작할 수 없을 것만 같은 절박함이 생겼다.

특히 법학전문대학원 출신 변호사들이 국내에 머물지 않고 세계로 진출하여 계속해서 지평을 넓히고 한계에 도전해야 한다고 지적하셨다. 지금껏 국내에만 안주했던 기존 법조계에 대한 비판도 서슴지 않으셨다. 한국은 계속해서 국제화 속도가 가속되고 있는데, 유독 법조계만은 그러하지 못했다는 반성도 덧붙이셨다.

박은영 변호사는 ⟪나는 세계로 출근한다⟫를 참가자 모두에게 선물로 주셨다. 실제 이 행사도 국제업무 전문 변호사들께서 적극 주선하여 만들어졌다고 한다. 바쁜 시간을 후진 양성을 위해 내어주시고, 귀한 경험을 흔쾌히 나누어주시는 선배 변호사들의 모습에 진심으로 감사했다.

멘토 변호사들의 말씀에 귀기울이느라 정작 이 행사를 함께 한 타교 법학전문대학원생들과 많은 이야기를 나누진 못했다. 그러나 몇몇과는 명함을 주고 받았고, 인연은 이제 막 시작된 것이니, 아쉬워 할 필요는 없을 것 같다.

올해 서강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에 입학하는 새터민 강룡씨를 만났던 것은 잊고 싶지 않아서 이렇게 따로 기록해둔다(강룡씨 관련기사).

오후 1시 30분 경에 다시 서초역으로 돌아왔는데, 아직 토요일이었다. 하루를 번 듯 했다.

Posted by:박세희 (Park Sehee)

성장의 기쁨, 나눔의 즐거움. hubby, daddy of two sons, lawyer, ever learner.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